본문바로가기

상단 사용자메뉴

구민이 주인되는 참다운 의정실현!

의정활동

HOME 홈으로 > 의회소식 > 의정활동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으로 구분됨"
유성복합터미널 사업 촉구 결의
작성자 유성구의회 작성일 2018년 01월 26일
유성복합터미널 사업 촉구 결의 사진1(새창)
사진을 클릭하시면 원본크기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유성구의회는 제226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2월 5일까지 11일간의 일정으로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2018년 무술년을 맞아 처음으로 열린 이번 임시회에서는 부서별로 2018년도 주요업무계획 보고를 청취하고 조례안과 동의안 등 안건을 심의,의결하게 된다.

이날 열린 제1차 본회의에서 유성구의회는 ‘유성복합터미널 관련 의혹 해소와 조속한 정상사업 절차 이행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하경옥의원은 “유성복합터미널 사업은 롯데 컨소시엄의 우선 협상 대상자 선정과정에서 불거진 특혜 의혹이 법정 소송으로 비화되면서 4년여간 표류하다 사업이 무산되었다”며 “이후 사업자 재공모를 진행하여 하주실업을 최종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하였으나 사업자 선정과 관련된 의혹이 눈덩이처럼 불거져 지역에서의 비난과 비판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유성구민은 오랜 시간동안 유성복합 터미널 사업이 정상 추진되지 않아 수많은 불편을 감수하고 있으며 사업이 지연됨에 따라 사업비 증가에 따른 시민의 혈세도 커지고 있다”며 “우리 유성구의회는 이에 대한 철저한 진상규명과 조사를 통해 모든 의혹을 조속히 해소하고 유성복합 터미널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대전시와 대전도시공사에 촉구한다”고 밝혔다.

  • 목록보기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